~~ 대전에 사시는 블로거 두분에게 시골집에서 직접 재배한 배추, 무, 고추로 담은 김장김치를 드립니다.
필요하신 분은 수요일 17:00까지 이 블로그에 댓글 달아주세요.

어제 어머니에게 전화를 받게 되었습니다.

" 김장 김치 택배로 보냈다. 착불로 보냈다."

" 예!~~ 감사합니다. 맛있게 먹을께요."

택배 착불 비용은 8,000원이었습니다. 착불 택배이기 때문에 기사님과 정확한 시간에 만나야 했습니다.
아침 이른 시간 현관문을 두드리는 소리. 택배 기사님이 아침 일찍 오셨습니다.

"어! 계시네?"  "예?? 아~~"

기사님은 바로 차량으로 가셔서 거대한 박스를 들고 오는 것이었습니다.


15kg 사과박스. 박스는 15kg이지만 무게는 그 이상 되는 김치 택배. 그 어마어마한 무게에 기사님의 수고에 감사드리게 되고, 발송에서부터 도착하기까지 수고한 분들에게 죄송한 마음도 들고 감사하는 마음도 갖게 되었습니다.

이 김장김치는 지난 주에 담으신 것입니다. 시골에서 농사 지으시면서 직접 재배한 배추, 무, 고추로 담은 김치입니다.

부모님의 1년 농사의 손길이 담긴 김치라 더 감사하고, 맛도 정말 좋습니다.

이전에 먹던 김치는 이제 모두 김치찌개, 김치볶음에 사용할 예정입니다. ^^;
택배를 받고 나서 집에 있는 김치통을 찾았습니다. 큰 김치박스 두 통에 김치를 넣게 되었습니다. 제법 많이 들어갔습니다. 두통에 김치를 채웠고, 아는 친구에게도 몇 포기를 넣어서 준비했습니다. 냉장고는 김치통 두 통만으로 꽉 차게 되었습니다.



김치 맛있게죠^^  그런데 한가지 고민이 생겼습니다. 냉장고에 보관할 곳이 마땅치 않다는 점이죠. 다른 자취하는 친구집에도 이미 부모님이 김치를 보내셔서 보관할 곳이 없다고 하네요.

김장김치는 이렇게 찢는 맛이 멋이죠~~^^

그래서 알고 지내는 유학생들한테도 김치 필요하지 않냐고 물어서 조금 나누어 주었습니다. 그래도 종이박스의 1/3 정도는 남아있는 상태입니다. 상온에서 오래 보관하면 안돼잖아요.

그래서 든 생각이 블로그에 글을 올려보기로 했습니다. 사정상 택배로 발송하기가 쉽지가 않아서 대전에 사시는 블로거 중에 김치가 필요하신 분들께서 받아가셨으면 합니다. 한남대학교 가까운 동네에 사시는 분이라면 직접 만나서 전달해 드리면 좋을 것 같습니다. 처음 해보는 것이라 상세한 것은 댓글 통해서 좋은 방법을 선택하면 좋을 듯 합니다.

위 사진에 담긴 배추 한 손이 일반 배추를 4등분 한 것입니다. 위의 김치통에는 3포기 정도 넣은 것 같습니다.


신청하실 분은 이 블로그 글 댓글에 비밀글로

주소:
이름:
휴대폰:
기록해주세요.

수요일(12월 2일) 17:00 까지 댓글 남기신 분에게는 연락을 드려서 구체적으로 어떻게 전달을 해 드릴 지 약속을 잡도록 하겠습니다.

김치는 무상으로 드립니다. 선착순 두분입니다.

** 한가지 추가.. 서귀포에서 수확하자 마자 바로 배송해드리는 서귀포 감귤 필요하신 분 있으시면 참고하세요.
[jsquare- 관심../blog] - 서귀포 감귤 신청받아요.
[Sketch - 이야기../evening diary] - 서귀포 감귤 받았어요.


반응이 어떨까 싶네요. 블로거라면 구독도 해주세요^^


** 덧) 14:00 현재 마감되었습니다. 신청해주신 분들에게 감사드립니다. 댓글로 격려해 주신 분들에게도 감사드립니다.  지금까지 다음 메인에 노출 된 적 빼고 단기간 최다 댓글이 달렸네요. 나눔과 소통의 기쁨을 듬뿍 경험하게 됩니다. ^^신청하신 분께는 통에 잘 넣어서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_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