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사진이야기26

함께 함. 계단.. 눈이 덮힌 부분과 빙판이 되어 있는 부분, 젖어있는 부분과 말라있는 부분.. 이 작은 계단 하나에 이 모든 부분이 함께 하고 있다는 것. 잠시 멈춰섰다. . . . 내가 살고 있는 공간도 그런 것인가? 2010. 1. 6.
책상 위의 물건에서 찾는 컨셉 저녁 정리하기 전의 책상위에 있던 물건들.. 날마다 보아왔던 물건들이 왠지 모르게 이야기를 걸어오는 것 같다. 평소에 별 생각없이 손에 쥐었다가 재활용 휴지통으로 들어가버리는 캔커피. 오늘 따라 바로 휴지통에 넣어버리는 것이 늦춰져 버린다. 인터넷 전화의 무선AP 불빛.. 항상 불을 밝히고 있다. 이 모든 물건 안에 의미가 담겨있고 누군가의 목적이 담겨있다. 그게 사용자들의 행복일수도, 편리일수도.. 아니면 자신의 돈일수도 있을 것이다. 매일 대하는 수많은 물건. 이 좁은 방 안에서도 그런 물건을 매일 대하게 된다. 흥미롭지 않은가? 그 물건 하나하나의 의미를 생각해보는 것이.. 물론 평소에 그럴 시간을 많이 갖지는 못하겠지만.. 가끔씩은 그런 생각을 해 보는 것도 즐거운 작업인 것 같다. 아 한가지! .. 2009. 11. 6.
볼륨조절. 오래간만에 오디오 믹서의 볼륨조절 스위치를 잡아봅니다. 오디오 오퍼레이터의 역할은 무대에서 공연자의 음성이 청중에서 자연스럽고 명료하게 들리도록 적절하게 볼륨을 조절하고 음의 느낌을 조정해 주는 것입니다. 별로 할일이 없다고 생각하면 정말 한가하고 세심하게 신경을 쓴다면 공연이 시작할 때부터 마칠 때까지 한순간도 방심하면 안 돼는 위치입니다. 볼륨을 조절하면서 가장 조심스러운 점은 관객들을 놀라게 하는 것입니다. 갑작스럽게 큰 볼륨이 나온다든지, 전기 충격에 의한 '퍽' 소리가 나는 것입니다. 그러면 관객들은 무척 놀라게 됩니다. 그러기에 사전에 볼륨 조절에 대한 충분한 조정이 있어야 합니다. 보통 볼륨이 낮은 위치에서 서서히 높여가면서 적정 볼륨을 찾아야 합니다. 실제 공연에서 관객들이 어색하게 느끼지.. 2009. 3. 30.
갑작스러운 당김은 끊어지게 만든다. 기타의 1번줄이 끊어져서 새 줄을 넣게 되었습니다. 1번 줄은 가장 가늘기 때문에 조율할 때 가장 조심하게 됩니다. 행여나 줄감기를 하다가 끊어질 것만 같은 위기감이 느껴질 때가 있기 때문입니다. 줄감개를 돌릴 수록 음의 높이는 조금씩 높아지게 됩니다. 갑자기 한 바퀴를 돌려버리면 끊어질 수 있기 때문에 1/4 정도 돌리면서 그때 그때의 음을 맞춥니다. 정상음의 소리가 나더라도 조금 있으면 음 높이가 낮아져버립니다. 그래서 안정될 때까지 다시 소리를 들어보고 조이곤 합니다. 줄을 감을 때는 끊어지지 않도록 줄을 한 손으로 잡아주기도 합니다. 정상음이 맞춰지면 그 때는 기타로 코드를 잡아봅니다. ** 기타줄이 제 소리에 거의 접근했을 때가 가장 조심해야 할 때라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줄이 느슨할 때는 줄.. 2009. 1. 7.
반응형